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2-26 오후 04:34:3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인물/여성

울진군,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2,010톤 매입

- 벼 건조비 4억 2천만원 군비 지원으로 농업인 소득 보전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11월 09일
ⓒ CBN뉴스 - 울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10일부터 19일까지 친환경 벼 6,540포대, 관행 벼 43,696포대를 건조벼로 공공비축미곡 총 50,236포대를 매입한다.

매입 품종은 삼광이고, 매입 가격은 통계청이 조사하는 전국 평균 산지쌀값을 벼로 환산해 연말에 결정된다.

매입직후 중간정산금으로 3만원(40kg/포대)을 농가에 우선지급하며 최종 정산은 매입가격 확정 후 지급하고 친환경 벼는 관행 벼 특등가로 매입한다.

또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공공비축미곡 품종검정제도’를 실시, 검정결과 매입 품종 이외의 품종이 혼합된 농가는 공공비축미곡 매입 대상에서 5년간 제외되므로 농가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전찬걸 군수는 “공공비축미곡 품위 및 미질 저하 방지를 위해 건조기 급 건조를 지양해달라”고 당부하고“올해는 긴 장마로 인한 일조량 부족으로 벼 수확량이 전년대비 15% 정도 감소하였고 2년 연속 태풍으로 농업인들의 피해가 큰 것으로 안다”며 “군비 4억 2천만원으로 건조비를 지원하고 쌀 판로 개척 등 유통에 최선을 다하여 농가소득 보전으로 농업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11월 09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