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2 오후 01:44: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진군,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시행

- 저소득층 청년의 자립기반 마련을 위해 지원 확대 -
- 12월1일부터 사전신청, 기간 지나도 신청 가능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11월 26일
ⓒ CBN뉴스 - 울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내년부터 학업이나 구직 때문에 부모와 떨어져 거주하는 청년이, 열악한 주거환경과 학자금 부담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돕기 위해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을 시행한다.

그 동안 만19세 이상 30세 미만의 미혼자녀는 현행 법령에 부모와 생계나 주거를 분리하더라도 동일 가구로 인정되고 있어 별도로 주거급여 지원을 받을 수 없었지만, 저소득층 청년이 안정적인 미래와 자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하였다.

사전신청은 12월 1일부터 시작되고 내년 지급은 내년 1월부터로 사전 신청 기간이 지난 후에도 언제든지 신청할 수 있다.

대상은 주거급여 수급가구 내 만19세 이상 30세 미만의 미혼자녀로 부모와 다른 시∙군에 거주해야 된다.

단, 동일 시∙군이라도 대중교통 이용 가능성 또는 소요시간, 청년의 신체적 장애 등 부득이한 사유가 있는 경우 예외를 인정한다.

신청은 부모가 거주하는 읍∙면사무소에서 가능하며, 청년의 임차계약서, 분리거주를 증빙하는 재직 및 재학증명서 등과 임차료 입금 증빙내역 서류를 구비하여 신청하면 된다.

선정기준은 신청 가구의 소득과 재산을 종합적으로 반영한 소득인정액이 중위소득 45% 이하이며,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대상이 확정 되면 매월 20일 청년 명의로 지정된 계좌에 지급된다.

엄기연 열린민원과장은 “이번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을 통해 청년들의 주거비 부담이 줄어 안정적인 생활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안정적인 주거생활을 위해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11월 26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