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22 오후 01:44: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진군, 2차 울진형 재난기본소득 지급예정

- 모든 군민 1인당 10만원 , 오는 25일부터 신청 접수 후 지급 예정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1월 13일
↑↑ 2차 울진형 재난기본소득 지급예정
ⓒ CBN뉴스 - 울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해 9월에 이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설 명절을 앞두고 모든 군민에게 1인당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상반기 내 집행 불가한 세출예산 구조조정을 통하여 순수 군비로 50억원의 재난기본소득을 마련하였으며, 울진군의회의 의결 등의 절차를 거쳐 설날 전인 25일부터 읍·면에서 신청접수를 받아 울진사랑카드에 1인 10만원씩 지원할 계획이다.

군은 종식되지 않고 있는 코로나19 재난에 대비하여 지난해 6월에 재난기본소득 지급 조례를 신속히 제정하였고, 9월에 1차로 모든 군민에게 46억9천6백4십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코로나19 3차 확산으로 오랜 기간 동안 어려움에 처해 있는 군민들에게 재난기본소득 지원금으로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바라며, 다가오는 설날을 맞이하여 지역 내 소비활동 촉진으로 위축된 지역경제도 활력을 되찾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1월 13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