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6-05 오후 03:08: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공연/전시

울진군, 울진향교 춘기 석전대제 봉행


김병화 기자 / kbh1199@hanmail.net입력 : 2016년 03월 16일
↑↑ 울진(평해)향교석전대제 봉행
ⓒ CBN 뉴스
[김병화 기자]= 울진군(군수 임광원)은 16일 오전 울진(평해)향교에서 관내 기관단체장, 간성향교 임원, 일반 유림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춘기 석전대제를 봉행했다.

석전대제는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제85호로 성균관과 전국 향교에서 공자를 비롯한 옛 선현(先賢)의 학덕을 추모하고 그 위대한 덕을 기리기 위해 춘추 길일 (매년 음력 2월과 8월 上丁日)을 택해 행하는 제례 의식이다.

석전은 모든 유교적 제사 의식의 전범(典範)이며, 가장 규모가 큰 제사이기 때문에 가장 큰 제사라는 의미로 석전대제(釋奠大祭)라고 부르기도 한다.

이번 춘기 석전대제는 임광원 울진군수가 초헌관으로 석전제를 봉행하며, 아헌관에 노일순(울진읍), 종헌관에 최장석(금강송면) 등이 각각 맡았으며, 개식 및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전폐례, 초헌례, 아헌례, 종헌례, 음복수조례, 망요례 등 순으로 제례를 올렸다.

울진향교 관계자는 “석전대제를 통해 군민들의 유교 사상에 대한 이해를 돕고, 전통 윤리와 미풍양속을 계승하는 문화행사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병화 기자 / kbh1199@hanmail.net입력 : 2016년 03월 16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