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9-21 오후 03:18: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울진군, 코로나 블루 극복~ 자살예방 “마음의 가로등” 설치

- 연호공원, 스카이워크 산책로 가로등 2곳에 로고젝터 설치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9월 16일
ⓒ CBN뉴스 - 울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지난 14일 울진읍 연호공원과 후포면 스카이워크 산책로 가로등 2곳에 생명존중 문화확산을 위한 로고젝터 “마음의 가로등”을 설치했다.

울진군보건소는 지난 2019년에 경상북도·경상북도 정신건강복지센터·울진군 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구산해수욕장에 “마음의 가로등”을 설치하였으며, 이 로고젝터는 1년동안 울진군 생명지킴이로써 생명사랑 홍보 및 안전한 환경조성에 큰 역할을 해 오고 있다.

자살예방 “마음의 가로등”설치사업은 야간 활동이 많은 지역에 생명존중 감성 문구 및 그림이 들어간 로고젝터를 설치하는 사업으로, 자살시도자가 많은 야간시간대에 시인성 높은 홍보매체를 활용하여 자살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자살에 대한 인식개선과 생명존중 환경조성에도 매우 효과적인 역할을 하게 된다.

최용팔 보건사업과장은“로고젝터 설치사업을 통해 소중한 생명을 단 한명이라도 살릴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로고젝터를 확대 설치하여 생명존중문화 확산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9월 16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