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3-21 오후 12:31: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울진군, 제61회 경북도민체육대회 경기장 시설 보수공사 마무리 단계

- 현재 전체 공정률 90%, 최적의 경기 환경제공, 차질없이 진행 중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3월 16일
ⓒ CBN뉴스 - 울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진군(군수 손병복)에서 제61회 경북도민체육대회가 내달 21일 울진종합운동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4일간의 열전에 들어간다.

도내 23개 시·군에서 12,000명(선수 8,500 임원 3,500명)의 선수단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4월 14일 축구, 테니스, 야구, 농구 등 10개 종목 사전경기를 시작으로 진행되고, 본 경기는 21일 육상, 배구, 배드민턴, 태권도 등 15개 종목 37개소 경기장에서 시·군간 치열한 순위 경쟁을 펼친다.

코로나19 이후 4년, 경북 도내 군 최초 2번째로 12년 만에 울진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하나되는 화합울진 미래향한 경북체전’이라는 주제로 펼쳐지며, 선수들의 안전과 환희와 감동, 열정으로 가득할 성공적인 행사를 위하여 울진종합운동장 등 31개소 시설물을 보수하고 있다.

국·도·군비 100억원 사업비로 울진종합운동장 리모델링 대규모 공사 주 경기장 트랙 교체, 잔디 교체, 주 경기장 공간개선, 전광판 제작 설치, 도로 및 인도 개보수, 야외화장실 개보수, 입구 게이트 설치, 22개소 경기장별 시설보수 등 차질 없이 준비하고 있으며 현재 마무리 단계로 공정률 90% 3월말 준공 예정이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울진을 찾는 임원, 선수, 관람객을 위하여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고 안전 체전을 위하여 행정력을 집중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며 많은 응원과 격려를 부탁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3월 16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